The Society Of Korean Fiction

The Society Of Korean Fiction

븰쉶 쉶移

The Journal of Korean Fiction Research - No. 91

[ Article ]
The Journal of Korean Fiction Research - Vol. 0, No. 91, pp. 41-85
ISSN: 1229-3830 (Print)
Print publication date 30 Sep 2023
Received 31 Jul 2023 Revised 08 Sep 2023 Accepted 08 Sep 2023
DOI: https://doi.org/10.20483/JKFR.2023.09.91.41

한국 근현대 소설 독자 연구의 성과와 전망
전은경*
*경일대학교 교양학부 조교수

A Study on the Achievements and Prospects of Reader Studies in Korean Modern and Contemporary Novel Literature
Jun, Eun Kyung*

초록

이 논문은 2000년부터 2023년까지 발표된 한국 근현대 소설, 서사 관련 독자연구를 분석한 것이다. 이 기간 동안 발표된 독자 연구를 데이터로 정리하고 연도별 독자 연구의 개수와 독자 관련 연구 대상 시기, 독자 연구의 연구 대상 분석, 특정 독자 대상 분류 등을 통해 양적 실태를 조사하였다. 더불어 실제로 많이 활용된 연구방법을 독자 수용/반응 비평, 독서 이론, 미디어 이론, 페미니즘 이론, 문화 관련 이론 등으로 나누어 분석하였다. 이와 더불어 각 방법론별 논의의 내용을 검토하고 독자 연구의 성과와 한계, 향후 방향에 대해서도 정리해보았다.

볼프강 이저는 텍스트의 불완전성에 대해 말한 바 있다. 텍스트의 여백과 틈을 메우는 것이 바로 독자이며, 이로부터 독자의 역할이 강조되어 왔다. 완벽한 텍스트도, 완벽한 해석도 존재하지 않는다면, 텍스트는 개개의 독자에 의해서 끊임없이 재생산되고, 재해석될 것이다. 독자 연구 역시 마찬가지라 생각한다. 독자를 바라보는 시선, 기준, 역할에 대한 논의 역시 연구자 개개인에 의해 끊임없이 재생산되고 재해석될 것이다. 또한 그러한 일련의 과정 속에서 독자 문학사 역시 새롭게 창조될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독자 연구는 새로운 방법으로서의 소설문학사를 재구해낼 수 있을 것이다. 이는 하나의 주제에 국한되기보다는 다양한 양태의 독자 연구가 이어져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연구 가운데 하나로서 능동적 주체인 소설문학 독자 연구가 통시적으로 이루어질 필요도 있다. 독자가 단순히 텍스트 읽기의 객체로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반응하고 행동하고 적극적으로 의견을 표명하는 데에서 더 나아가 문학의 생산자로서의 역할 역시 담당해오고 있기 때문이다. 결국 독자 연구는 근현대 소설의 새로운 문학사를 서술하게 하는 하나의 원동력이 될 수 있을 것이다.

Abstract

This paper analyzes studies about novel readers related to Korean modern and contemporary novels and narratives published from 2000 to 2023. During this period, the data on published studies about novel readers were compiled to investigate the quantitative status, including the number of studies per year, the periods of focus in reader-related research, the subjects analyzed in reader studies, and the categorization of specific reader groups. Additionally, the paper categorizes and examines the most frequently utilized research methods, such as reader reception/response criticism, reading theories, media theories, feminist theories, and cultural theories. Furthermore, each methodology's discussions are reviewed, and the achievements, limitations, and future directions of studies about novel readers are summarized.

Wolfgang Iser has discussed the incompleteness of the text, stating that it is the reader who fills in the gaps and spaces within the text, thereby emphasizing the role of the reader. If there is no perfect text or perfect interpretation, the text will be constantly reproduced and reinterpreted by individual readers. I believe the same applies to studies about novel readers. Discussions about how readers are perceived, evaluated, and their roles will also be continuously reproduced and reinterpreted by individual researchers. Moreover, within this ongoing process, the literary history of readers can also be newly created.

Therefore, studies about novel readers can reconstruct the literary history of the novel in novel ways. It appears that a variety of approaches to reader studies, rather than being confined to a single theme, should be pursued. Among such studies, there is a need for a comprehensive exploration of active agents, the readers, in the context of novel literature. This is because readers not only exist as objects of reading the text but also play an active role as respondents, actors, and vocal participants, even taking on the role of producers of literature. Ultimately, studies about novel readers have the potential to serve as a driving force in narrating the new literary history of modern and contemporary novels.


Keywords: Korean Modern and Contemporary Novel Literature, Novel Literature History, Reader Literature History, Studies about Novel Readers, Reader Reception Theory, Reader Response Theory
키워드: 근현대 소설, 소설문학사, 독자 문학사, 독자 연구, 독자 수용 이론, 독자 반응 이론

참고문헌
1. 강준만, 『대중매체 이론과 사상』, 개마고원, 2001.
2. 김영민, 「근대적 문학제도의 탄생과 근대문학 지형도의 변화(1)」, 『사이間SAI』 5, 국제한국문학문화학회, 2008, 9-48면.
3. 김영민, 「1910년대 신문의 역할과 근대소설의 정착 과정-『매일신보』를 중심으로」, 『현대문학의 연구』 25, 한국문학연구학회, 2005, 261-300면.
4. 김영민, 「근대 계몽기의 매체와 담론 ; 구한말 일본인 발행 신문과 한국의 근대소설-『한성신보(漢城新報)』를 중심으로」, 『현대문학의 연구』 30, 한국문학연구학회, 7-44면.
5. 김윤식·김현, 『한국문학사』, 민음사, 1993.
6. 선주원·박기범, 『현대소설 교육론』, 역락, 2010.
7. 임성운, 『문학사의 이론』, 소명출판, 2012.
8. 전은경, 『근대계몽기 문학과 독자의 발견』, 역락, 2009.
9. 전은경, 『미디어의 출현과 근대소설 독자』, 소명출판, 2017.
10. 차봉희 편저, 『수용미학』, 문학과 지성사, 1985
11. 차봉희, 『독자 반응 비평』, 고려원, 1993.
12. 천정환, 『근대의 책 읽기』, 푸른역사, 2003.
13. 천정환·정종현, 『대한민국 독서사』, 서해문집, 2018.
14. 마샬 맥루헌, 박정규 역, 『미디어의 이해』, 커뮤니케이션북스, 1997.
15. 마샬 맥루헌, 임상원 역, 『구텐베르크 은하계: 활자 인간의 형성』, 커뮤니케이션북스, 2001
16. 마에다 아이, 유은경, 이원희 역, 『일본 근대 독자의 성립』, 이룸, 2003
17. 멜리사 그레그, 그레고리 시그워스 편저, 최성희, 김지영, 박혜정 역, 『정동 이론』, 갈무리, 2016.
18. 레이먼 셀던, 현대 문학 이론 연구회 역, 『현대 문학 이론』, 문학과 지성사, 1998
19. 로이스 타이슨, 윤동구 역, 『비평 이론의 모든 것』, 앨피, 2013.
20. 로제 샤르티에와 굴리엘모 카발로, 이종삼 역, 『읽는다는 것의 역사』,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 2006.
21. 루이스 엠 로젠블렛, 김혜리, 엄해영 역, 『독자, 텍스트, 시-문학 작품의 상호 교통 이론』, 한국문화사, 2008.
22. 앙베르토 망구엘, 정명진 역, 『독서의 역사』, 세종서적, 2000.
23. 엘리자베드 프로인드, 신명아 역, 『독자로 돌아가기』, 인간사랑, 2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