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ociety Of Korean Fiction

The Society Of Korean Fiction

븰쉶 쉶移

The Journal of Korean Fiction Research - No. 91

[ Article ]
The Journal of Korean Fiction Research - Vol. 0, No. 91, pp. 5-40
ISSN: 1229-3830 (Print)
Print publication date 30 Sep 2023
Received 18 Aug 2023 Revised 08 Sep 2023 Accepted 08 Sep 2023
DOI: https://doi.org/10.20483/JKFR.2023.09.91.5

한국 근대 문학사의 현장과 개신교선교사 : 헐버트, 존스, 게일이 증언한 한국어․문학 전변의 제양상
이상현*
*부산대 교양교육원 부교수

The Field of Modern Korean literature History and Protestant Missionaries
Lee, Sang-hyun*

초록

한국의 개신교선교사들은 한국 근대문학 창작의 주체는 아니었다. 그렇지만 그들은 한국 근대문학이 형성되던 현장에서 한국인과 함께 한국어로 소통하며 살아간 내지인들이었다. 이와 관련하여 본고는 한국문학 논저를 집필했던 ‘선교사 겸학자’ 3인(게일(James Scarth Gale(奇一), 1863~1937), 헐버트(Homer Bezaleel Hulbert(訖法), 1863~1949), 존스(George Heber Jones(趙元時), 1867~1919))의 증언을 주목했다. 즉, 한국 근대문학 작품을 접촉하지 못했던 한국 개신교선교사, 헐버트와 존스가 남긴 기록들이자 한국학적 업적들, 한국 근대어․문학을 실제로 체험할 수 있었던 게일의 한국문학 담론을 함께 살펴보았다. 이를 통해 그들의 증언속에 담겨 있는 한국 근대문학사의 현장을 묘사해보고자 했다. 한국 개신교선교사들은 한국 근대문학사의 현장 속에서 한글이라는 민족문화의 유산을 발견하고, 이를 바탕으로 한국문학의 미래이자 한국 근대문학을 상상할 수 있었다. 더불어 이러한 그들의 전망에 부합된 한국어․문학이 형성되는 과정 속에서 그들은 한국어․문학을 외국어․문학으로 인식하며 이 현장에 참여했다.

Abstract

Although not the primary creators, Protestant missionaries were integral observers of the evolution of modern Korean literature, engaging deeply with the Korean language and locals during this transformative period. This study delves into the testimonies of three notable missionary scholars—James Scarth Gale (1863-1937), Homer Bezaleel Hulbert (1863-1949), and George Heber Jones (1867-1919)—who have made significant contributions to Korean literary discourse. While Hulbert and Jones had limited exposure to contemporary Korean literary works, Gale had firsthand experience with modern Korean language and literature, offering invaluable insights. This paper aims to portray the nuanced landscapes of modern Korean literary history through their diverse narratives. These missionaries unearthed the richness of national culture in Hangul, envisioning the trajectory of Korean literature and its ensuing modernization. Moreover, their engagement in this domain was characterized by perceiving Korean language and literature as a foreign entity, reflecting their unique viewpoints on the development of Korean linguistic and literary identity.


Keywords: Korean Protestant Missionary, the history of Modern Korean literature, James Scarth Gale, Homer Bezaleel Hulbert, George Heber Jones
키워드: 한국 개신교선교사, 한국 근대문학사, 게일(James Scarth Gale(奇一)), 헐버트(Homer Bezaleel Hulbert(訖法)), 존스(George Heber Jones(趙元時))

참고문헌 1. 자료
1. 孔韋亮,「목사의 사상적 생활」,『神學指南』 1(3), 1918, 81면.
2. 부산대 인문학연구소, 점필재연구소, 콜레주 드 프랑스 한국학연구소 편, 『콜랭드 플랑시 문서철에 새겨진 젊은 한국학자의 영혼』, 소명출판, 2017, 223~271면.
3. 유영식 편역, 『착목쟈: 게일의 삶과 선교』 2, 도서출판 진흥, 2013, 321면.
4. 이진숙 외 역주, 『서양인의한국고전학 선집』 1, 박문사, 2017, 3~456면.
5. 이진숙 외 역주, 『서양인의한국고전학 선집』 2, 박문사, 2017, 5~528면.
6. 최주한, 하타노 세츠코 엮음, 『이광수 초기 문장집』 Ⅱ, 소나무, 2015, 402~403면.
7. 황호덕, 이상현 편역, 『개념과 역사, 근대 한국의 이중어사전』2, 박문사, 2012, 13~187면.
8. G. H. Jones, 옥성득 옮김, 『한국교회형성사』, 홍성사, 2013, 111~174면.
9. H. B. Hulbert, 김동진 옮김, 『헐버트 조선의 혼을 깨우다』, 참좋은친구, 2016, 112~436면.
10. H. G. Underwood, 이만열․옥성득 옮김, 『언더우드 자료집』 Ⅲ, 연세대 국학연구원, 2007, 146~149면.
11. H. Rhodes, 최재건 옮김, 『미국 북장로교 한국 선교회사』, 연세대 출판부, 2009, 39면.
12. J. S. Gale, 신복룡 옮김, 『전환기의 조선』, 집문당, 1999, 36~43면.
13. M. Courant, 이희재 옮김, 『한국서지』, 일조각, 1994, 1~74면 ․ 765~767면.
14. M. Courant, 파스칼 그러트․조은미 옮김, 『프랑스 문헌학자 모리스 쿠랑이 본 한국의 역사와 문화』, 살림, 2009, 254~256면.
15. J. S. Gale, “Fiction”, The Korea Bookman, 1923. 3.
16. J. S. Gale, “Modern Words and the Korean Language”, The Korea Magazine 1917.7., p. 304.
17. J. S. Gale, “Report of Literary Committee(C.L.S)”, 1922.12.14.
18. J. S. Gale, “Reports of the Literary Committee”, 1925.1.16.
19. H. H. Underwood, “ A Partial Bibliography of Occidental Literature on Korea, From Early Times to 1930”, The Transactions of the Korea Branch of the Royal Asiatic Society XX, 1931, pp. 39~45.

2. 논저
20. 김용규 ․ 이상현 ․ 서민정 편, 『번역과 횡단: 한국 번역문학의 형성과 주체』, 현암사, 2017, 9~712면.
21. 류대영, 옥성득, 이만열, 『대한성서공회사』Ⅱ, 대한성서공회, 1994, 130~145면.
22. 옥성득, 『한국 기독교 형성사』, 새물결 플러스, 2020, 14~761면.
23. 이상현, 『묻혀진 한국문학사의 사각: 외국인의 언어·문헌학과 조선후기-식민지 언어문화의 생태』, 박문사, 2017, 5~630면.
24. 이상현, 「익명의 한국학자 이익습과 The Korean Repository誌의 ‘훈민정음 기원론’ 논쟁」, 『열상고전연구』 54, 열상고전연구회, 2016, 629~661면.
25. 이상현, 「한 개신교선교사 바라본 20세기 한국어문학장과 번역」, 『춘원연구학보』 20, 춘원연구학회, 2021, 81~110면.
26. 이상현, 『한국고전번역가의 초상, 게일의 고전학 담론과 고소설 번역의 지평』, 소명출판, 2013, 153~189면.
27. 이상현, 「한국 근대문학의 역사적 현장과 개신교선교사」, 『민족문학사 연구』 72, 민족문학사연구소, 2020, 95~130면.
28. 이상현, 「100년 전 한국문학 세계화의 꿈: 개신교선교사 게일과 한국의 고전세계」, 『한국문학논총』 76, 한국문학회, 2017, 98-133면.
29. 이상현, 「19세기 말~20세기 초 서양인이 본 한국어와 한자」, 『어문연구』 48(4), 한국어문교육연구회, 2020, 125~159면.
30. 이상현․이준환․임상석 편, 『유몽천자 연구』, 역락, 2017, 17~189면.
31. 인하대학교 한국학연구소 편, 『탐험가, 외교관, 선교사: 서양 한국학의 형성 주체와 문화적 토양』, 소명, 2022, 6~327면.
32. 황호덕, 「사전과 번역과 현대 한국어문학, 고유한 근대 지성의 출현과 전파 번역의 황혼」, 『반교어문연구』 42, 반교어문학회, 2016, 29~36면.
33. 황호덕, 이상현, 『개념과 역사, 근대 한국의 이중어사전』 1, 박문사, 2012, 221~243면.
34. R. Rutt, James Scarth Gale and his History of Korean People, Seoul: Royal Asiatic Society, 1972, p. 68.